상단여백
HOME 사회
온라인 개학으로 소비 급증한 축산물가공품, 경기도가 ‘안전성’ 면밀히 살핀다○ 동물위생시험소, 어린이선호식품 ‘축산물가공품 안전성 수거검사’ 추진 -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개학 등으로 가정간편식 소비 급증한 것과 관련, 안전한 축산물 가공품을 공급하기 위한 조치
  • 이원준 기자
  • 승인 2020.04.16 16:48
  • 댓글 0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오는 4월 17일부터 29일까지 약 2주간 유제품 및 돈까스 등 어린이 선호식품에 대한 ‘축산물가공품 안전성 수거검사’를 집중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온라인 개학 등으로 가정간편식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것과 관련, 보다 안전한 축산물가공품을 소비자들에 공급하기 위한 조치다.

검사 대상은 경기도에 소재한 유가공업소 및 식육가공업소 중 생산량이 많은 80개 업체로, 점검반이 직접 업체를 방문해 시료를 채취한 뒤 안전성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검사가 이뤄진다.

구체적으로 우유, 치즈, 아이스크림 등 유제품과 돈까스, 햄, 소시지 등 식육가공품을 대상으로 보존료를 포함한 ‘식품첨가물 적정 여부’와 살모넬라균 등 ‘병원성미생물’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또한 축산물의 위생적 취급 여부와 유통기한 위·변조 행위 여부, 냉동·냉장 보존 및 유통기준 준수 여부, 제조·가공기준 및 표시기준 등에 대해서도 중점적으로 살피게 된다.

시험소는 검사 결과에 따라 부적절한 제품은 폐기 처리토록 하고, 현장 점검 시 축산물위생관리법 위반 행위가 발견될 경우에는 해당 법령에 따라 고발 등의 행정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이계웅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최근 가정간편식 소비가 증가함과 더불어 5월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 선호식품에 대한 철저한 위생관리가 강조되는 시기”라며 “앞으로도 시기별․분야별 특별 감시를 통한 지속적인 예방·관리활동 으로 안전성 확보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원준 기자  giolotte@naver.com

<저작권자 © 새경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