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이재명, “2미터 거리두기 등 하지 않으면 종교시설 집회제한 명령 발동” 기독교계와 합의
이재명 지사, 11일 코로나19 예방 및 종교시설 집회 관련 긴급 기자회견, 이번주 이행여부 조사 뒤 미이행 시설에 대해서는 집회 전면 제한 행정명령 조치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미터 거리두기 등의 조건을 지키지 않을 경우 종교시설 집회 제한 명령을 발동하는 것으로 기독교계의 합의를 이끌어냈다.이 지사는 11일 경기도청에서 코로나19 예방 및 종교시설 집회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규제가 목적이 아니라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합리적 방안을 찾는 것이 가장 중요한 과제”라며 이같이
경기도, ‘코로나19 대응 방역지원단’ 출범… “방역조치 불응자 즉각 조치”
- 특사경 중심, 분야별 전문가 포함 130여 명으로 구성 - 방역조치 불응자에 대해 경찰과 함께 강력 대응 - 관련부서와 연계해 다중이용시설, 사업장 등에 대한 방역점검 지원
경기도는 코로나19 집단감염 차단에 보다 강력하게 대처하기 위해 ‘코로나19 대응 방역지원단’을 출범했다고 11일 밝혔다.최근 신천지 신도 등이 자가격리 등 방역조치에 응하지 않아 집단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신속하고 확실한 방역활동을 위한 현장대응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나온 조치다.방역지원단은 도 특별사법경찰단 8개팀 11개 수사센터 125명을 중심
‘수원 안심카 선별진료소’에서는 7분 만에 검체 채취 끝
수원시, 수원체육문화센터 주차장에 ‘수원 안심카 선별진료소’운영
10일 낮 12시 21분, 승용차 한 대가 ‘수원 안심카(Car)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수원체육문화센터 주차장으로 진입했다. 안내소에서 문진표를 받은 운전자는 차를 세우고, 해당하는 항목을 체크했다. 이어 의료진이 문진표를 확인한 후 몇 가지 질문을 하고, 검체 채취를 결정했다. 운전자는 검체를 채취하고, 차를 소독한 후 12시 28분 진료소를 떠났다. 검
경기도, ‘전국 최초’ 코로나 19 소비자 피해 중재 나선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결혼식·여행 취소 등 소비자 피해 분쟁 문의 급증하여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소비자 피해 신고센터’ 운영하고 직접 조정 나서
경기도가 코로나19에 따른 결혼예식, 여행계약 등의 취소로 인한 위약금 분쟁에 대해 직접 조정에 나선다. 한국소비자원의 피해구제 절차 없이 지자체가 소비자 분쟁을 중재하는 것은 전국 최초로, 최근 급증하고 있는 도민 피해사례 해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경기도는 경기도 공정거래지원센터와 경기도 소비자정보센터가 협력해 9일부터 ‘코로나19 소
염태영 시장, “코로나19 진정될 때까지 종교집회 자제해 달라”
“종교집회 자제는 종교시설을 보호하고, 지역사회를 지키는 가장 확실한 방안”
염태영 수원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많은 시민이 모이는 종교집회를 자제해 달라”고 호소했다. 5일 수원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한 염태영 시장은 “3월 4일까지 생명샘교회(영통구)에서만 수원·오산·화성시 확진자 10명이 발생했다”며 “종교시설이 더는 집단감염이 발생하는 장소가 되지 않도록 모든 종교단
이재명·이재정 “지금은 코로나19 중대고비… 학원 휴원에 적극 협조해달라”
6일 이재명 경기도지사·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합동 기자회견 열고 학원 휴원 협조 촉구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학원의 휴원 협조를 촉구하고 나섰다.이 지사와 이 교육감은 6일 경기도청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열고 “유치원· 초·중·고교와 함께 학원도 휴원을 해야 코로나19로부터 학생들의 안전을 지킬 수 있다”고 밝혔다.정부는 지난달 23일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개학을 1주 연기한 데 이어 지난 2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